사무실이 건조해서 가습기를 하나 장만했다.

원래는 생수병을 꽂아쓰는 가습기를 썼는데 단점이 많아서 새로 사는 김에 괜찮은 걸로 사자고 해서 고른 에어레스트.


참고로 전에 쓴 샤오미 가습기 리뷰


첫인상은 집에 있는 샤오미 가습기와 비슷하다.


전원을 누르자 들어오는 바닥의 램프가 은은하니 예쁘다. 터치 느낌도 고급스러움.

일단 풍부한 가습량이 너무 마음에 든다. 

생수병 가습기는 최고단계가 120cc였는데 얘는 무려 300cc임.



뒤에는 이쪽으로 아로마 오일을 넣을 수 있게 되있다.

직접 물에 오일을 넣는 방식이 아닌 간접 발화 방식이라 인체에 무해하다는 설명인데, 

아무래도 좋지만 더 소비자를 생각해서 만든것 같아서 호감도 업.



아로마 오일도 서비스로 온다. 랜덤 향인 듯.



2주일째 써본 장점+단점.


장점:

* 디자인이 예쁘고 고급지다.

* 가습량이 좋아서 사무실에서 쓸때 내 책상은 물론이고 주변까지 촉촉함.

* 청소가 쉽다. 

-샤오미는 손이 닿기가 힘든 굴곡진 부분이 많은데 반해 에어레스트는 그런 부분이 없어서 참 좋다. 

에어레스트 가습부

VS


샤오미 가습부



-특히 본체 가습부에 전원 어댑터의 분리가 가능해서 청소할때 본체만 떼어서 물을 버리는게 가능. (샤오미는 어댑터와 본체 분리X)

이 점 때문에 집에 있는 샤오미를 에어레스트로 바꾸는걸 심각히 고려중...


단점

1. 어댑터 분리시에 피복이 잘 벗겨질거 같아서 불안함. 이 점만 보완해주면 퍼펙트하겠음.

2. 아로마오일을 넣어도 간접 발화 방식이기 때문에 강한 효과를 느끼기 힘듬. 잠깐만 느껴지는 아로마...ㅠㅠ

'내 돈 주고 쓰는 리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어레스트 가습기 vs 샤오미 가습기  (0) 2017.12.02
스튜디오올리브 LASI 유리식기  (0) 2017.11.23
샤오미 가습기  (0) 2017.09.10
다이슨 선풍기 AM06  (0) 2017.09.09
안장에 대한 번뇌  (0) 2017.09.09
자이언트 리브 어베일3  (0) 2017.09.09

+ Recent posts